홈 > 전시회 뉴스

[동영상 뉴스] 지지엠, 기어드모터 국산화 대표기업

지지엠, 기어드모터 국산화 대표기업

기사입력 2016-09-12 19:32


지지엠(대표 이영식, 이하 GGM)은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열린 ‘2016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KOFAS2016)에 참가해 주력제품인 BLCD 등 각종 모터와 기어헤드 등을 출품했다.



GGM은 지난 1979년 창립된 기업으로 기존에 수입에 의존하던 기어드 모터를 국산화하겠다는 일념으로 제품을 개발해 국내외에 공급하고 있다. 현재 국내 가전 3사를 포함해 전세계 24개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BLDC MOTOR는 최근 GGM이 선보인 제어성이 양호하고 저소음 장수면용으로 설계된 모터다. 협소한 장소 및 제어가 많이 필요한 곳에 적합하도록 설계돼 자동문 주차차단기, 의료기 등에 사용되고 있다.

GGM 해외영업 담당인 이성훈 과장은 “최근 산업자동화, 스마트 팩토리 확산이 진행됨에 따라 GGM 기어드 모터의 수요도 늘어나고 있다”면서 “대표적으로 수요가 늘어나는 분야는 산업자동화 설비 분야이며 오랜 수명, 고성능이 요구되는 현장이 많아 BLDC 제품을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산업 분야의 여러 제품은 장시간 열악한 생산환경에 노출되기 쉽다. GGM의 기어드 모터 제품들이 주로 설치되는 현장들도 열악한 곳이 많은 편이다.

이 과장은 “국내 열악한 산업현장에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관련 제품의 도색, 방청처리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최근에 선보인 BLDC 제품은 IP64 기준에 맞춰 방수기능을 강화해 열악한 산업현장에서도 문제 없이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그는 “GGM은 산업 현장에서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모터들은 선보이고 있으며 150여명 임직원은 모두 각자 맡은 현장에서 세계 최고 기어드 모터 제조사로 거듭나기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GGM은 우수자본재국무총리상을 수여한 바 있으며, 11개의 인증서 및 6개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출품제품

설비 최적화를 위한 스마트 공장 솔루션 ExRBM

설비 최적화를 위한 스마트 공장 솔루션 ExRBM
▶ 설비 모니터링만 되던 기존의 시스템에서 이젠 설비 결함의 지동 진단과 적절한 대책 방안까지 제시해주는 스마트 공장 필수 솔루션 ▶ 설비 진동 및 소음분석 분야, 34년의 전문 지식을 기반으로 약 백만 개가 넘는 설비 결함 메커니즘 데이터를 적용하여 더욱 정확하게 설비상태 모니터링부터 결함 진단까지! ▶ 국내 최초로 자체 개발한 ‘설비결함 자동진단’인공지능 알고리즘 기술 적용 ▶ 설비 상태평가, 결함 주파수 계산, 결함 진단, 설비수명 예측기능 등 설비 관리에 필요한 다양한 기능이 이젠 하나의 솔루션에서 사용 가능합니다. ▶ 보고서 자동출력과 통계보기 기능으로 설비 관리자의 업무를 보다 효율적이고 편리하게 도와줍니다. ▶ 미래창조과학부가 인정하는, ‘ICT 융합품질인증’ 획득. ▶ 해당 기술관련 국내 특허 5건, 해외 및 미국 특허 4건 보유.

New Fume Free System (Wafer Fume & Humidity Control System)

New Fume Free System (Wafer Fume & Humidity Control System)
반도체 제조 공정에 의한 부산물 발생을 억제 하는 방법으로 공정을 끝낸 웨이퍼 마다 불활성 가스를 분사하여 공정 잔류 가스와 대기 가스의 접촉을 최소화 하고 웨이퍼 상의 주변 가스들을 흡입하여 독성 잔류 가스와 부산물들이 웨이퍼와 주변 장비들을 부식 시키는 것을 방지함으로써 불량 발생 확률을 낮춰 웨이퍼 생산성 뿐만 아니라 장비 관리성에도 그 영향성을 보여줍니다.

팝너트

팝너트
얇은박판(0.5T - 4T)에 너트를 리벳방식으로 고정시키는 기술이다

5-Axis Tapping Center

5-Axis Tapping Center
? 고속, 고정밀 가공 ? 5축 선단제어, 공진회피 ? 대화형 간단밀링 & 포켓가공 ? 앱솔루트 엔코더 채용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출품제품 더보기